토이버 먹튀검증커뮤니티 국내 1위 | 검증사이트 먹튀검증사이트 먹튀검증업체 검증업체 검증커뮤니티 토토사이트 슈어맨 메이저놀이터 꽁머니 먹튀검증 스포츠토토 토이버 toyver

분류 스포츠

[SW인터뷰] 영원한 ‘롯데맨’…전준우 “돈보다 중요한 가치 있다”

작성자 정보

  • 작성자 TOYVER
  • 작성일

컨텐츠 정보

본문

17004702752799.jpg
사진=롯데자이언츠 제공
“기대에 부응해야죠!”

속전속결이다.
이번 스토브리그 1호 자유계약(FA) 체결 소식이 전해졌다.
주인공은 ‘베테랑’ 전준우다.
원 소속 구단인 롯데와 동행을 이어가기로 했다.
4년 총액 47억 원(보장금액 40억, 인센티브 7억 원) 규모다.
공시 이틀 만이다.
두 번째 만남에서 바로 사인했다.
그만큼 서로의 마음이 잘 맞아 떨어졌다.
전준우는 “처음부터 이야기가 잘 됐다.
적은 나이가 아님에도 구단에서 가치를 인정해주고 배려해주셨다.
나를 필요로 한다는 느낌이 강하게 들었다”고 말했다.

두 번째 FA 계약이다.
전준우는 2020시즌을 앞두고 롯데와 4년 34억 원에 계약한 바 있다.
팀을 위해 헌신해온 것에 비하면(통산 1616경기 타율 0.300) 기대치에 퍽 못 미치는 액수다.
심지어 해를 넘겨 도장을 찍었다.
4년이 지난 시점, 몸값이 오히려 더 올랐다.
이제야 제대로 평가를 받았다고 볼 수 있다.
경쟁력을 스스로 증명해낸 결과다.
지난 4년간 전준우는 545경기서 타율 0.311, 61홈런 333타점 등을 신고했다.
가히 모범 FA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했다.

1700470276588.jpg
사진=롯데자이언츠 제공

하나의 상징적인 그림이기도 하다.
프랜차이즈 스타에 대한 대우다.
그간 롯데는 많은 선수들을 떠나보냈다.
강민호(삼성), 손아섭(NC), 황재균(KT) 등이 대표적이다.
팬들의 실망감이 큰 것은 물론, 이를 바라보는 후배들 역시 많은 생각을 했을 터. 당장 내년 시즌을 마치고 김원중, 구승민 등이 시장에 풀린다.
전준우는 “롯데 선수단에게 보내는 메시지라고 본다.
‘준우형이 했으니 나도 할 수 있지 않을까’ 생각하면 팀에 대한 애정도 더 커질 것”이라고 밝혔다.

영원한 ‘롯데맨’으로 남을 듯하다.
경주고-건국대 출신인 전준우는 2008년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(전체 15순위)로 롯데 품에 안겼다.
이후 하나의 유니폼만을 입었다.
롯데는 이번 계약 과정에서 선수생활 이후까지 그려줬다.
은퇴 후 2년간 해외코치 연수 지원을 해주기로 했다.
전준우는 “구단에서 먼저 얘기를 꺼내 주시더라. 단순한 4년 계약이 아니라, 좀 더 멀리 보고 있다는 인상을 받았다.
보다 흔쾌히 결정을 내릴 수 있었던 이유 중 하나”라고 설명했다.

17004702779963.jpg
사진=롯데자이언츠 제공

프로 16년차. 웃음만 가득했던 것은 아니다.
중요한 것은 롯데를 향한 애정이다.
다른 구단에서도, 심지어 더 좋은 조건을 제시한 곳도 있었지만 전준우의 선택은 롯데였다.
전준우는 “감사하다”고 운을 뗀 뒤 “돈보다 더 중요한 가치가 있다고 믿는다.
오랫동안 롯데에서 뛰었고 앞으로도 함께할 팀”이라고 말했다.
받은 사랑을 돌려줄 방법도 고민했다.
2027시즌 인센티브 달성하면 신구장 건축에 1억 원을 선뜻 내놓기로 했다.
전준우는 “계속 생각했던 부분이다.
새 구장에 내 이름으로 기부를 한다면 그것 또한 의미 있지 않을까 싶었다”고 웃었다.

롯데가 또 한 번 대대적인 변화를 꾀하고 있다.
감독, 단장이 모두 교체됐다.
전준우 역시 자신의 역할을 잘 알고 있다.
‘우승’으로 가는 길목에서 든든한 버팀목이 돼줘야 한다.
전준우는 “(이번 계약에는) 실력 외에 후배들을 잘 이끌어달라는 마음도 담겨있다고 본다”고 고개를 끄덕였다.
그러면서 “매년 한국시리즈(KS) 우승 팀들을 보면 부러운 마음이 크다.
우리 전력도 결코 약하지 않다고 본다.
선수단도 그 어느 때보다 열의를 갖고 준비하고 있다”고 강조했다.

이혜진 기자 hjlee@sportsworldi.com

<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스포츠월드(www.sportsworldi.com)에 있으며, 토이버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.>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127,418 / 1 페이지
번호
제목/내용

고객센터

텔레그램 : cs_toyver  평일 09:00 - 20:30

1:1 게시판 문의하기
  • 사이트 통계
  • 현재 접속자 1,482(7) 명
  • 오늘 방문자 43,389 명
  • 어제 방문자 94,861 명
  • 최대 방문자 231,370 명
  • 전체 방문자 4,100,586 명
  • 전체 게시물 336,752 개